메뉴 닫기

진화를 알아보자

진화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진화란 무엇인가?

진화는 생물종이 세대를 거치며 계속 변화를 해 그 생물종의 특성을 변화시키는 것은 물론 후에 새로운 종이 탄생하게 되는것을 의미하는 자연 현상을 뜻하는 생물학 용어라고 합니다.

여러 생물 종 사이에서는 유사성이 발견이 된다고 하는데 모든 생물종은 진화의 과정을 거쳤고 먼 과거부터 공통된 조상의 유전자를 공유했다는 사실을 알 수 있다고 합니다.

진화는 시간이 지나 세대에서 또 다른 세대로 DNA가 전달되는 과정에서 일어나게 되는 유전자의 변화가 이어지는 결과라고 합니다.

진화가 일어나는 주요 원인은 생물이 살아가야 하는 자연환경 그리고 생물종 안에서 이뤄지게 되는 유전자 부동 때문이라고 합니다.

자연에 적응하기 위하여 생물종이 그 환경에 대한 유리한 유전형질을 다음 세대로 전달을 하며 불리한 형질을 사라지게 한다고 합니다.

이렇게 진화를 거쳐 그 생물종이 환경에 적응하면 새로운 종들이 탄생되게 된다고 합니다.

DNA의 변화가 생기는 원인은 유성생식과 돌연변이 때문에 유전자 재조합이 생기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이러한 이유로 통해 종분화가 일어나게 된다는데, 이 변화가 생기는 과정에서 다른 종들이 분리가 되어 새로운 종이 생기게 된다고 합니다.

그 예로 다람쥐와 쥐는 공통 조상을 공유하고 있으나 현재의 다른 종으로 분리가 되었고 인간과 같은 영장류인 인간과 원숭이는 같은 조상을 공유하지만 종분화에 의하여 현재 우리 인류가 탄생하게 된 이유라고 합니다.

그러나 모든 생물종이 새로운 종으로 탄생하게 되는것은 아니면 어느 생물종들은 진화를 하지 못하여 급격한 환경의 변화로 인해 멸종이 되기도 한다고 합니다.

진화생물학이란 생물종에서 일어나는 이유를 연구하여 진화의 원인을 밝혀내는 학문이라고 합니다.

현재의 학문은 찰스 다윈과 알프레드 러셀 윌리스가 공동으로 집필했던 1858년 논문으로부터 개념을 잡아 기초로 공부하고 있다고 합니다.

다윈은 마다가스라크 옆에 있는 갈라파고스 제도에서 많은 영감을 얻었으며 특히 지구에서 가장 오래사는 동물인 갈라파고스 거북으로부터 많은 연구결과를 얻어 낼 수 있었다고 합니다.

진화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생물의 멸종

이미 역사에는 대규모 멸종이 몇차례 기록이 되었다고 합니다.

그 예를 들자면 새를 빼고는 지구상의 모든 공룡이 전부 멸종했으며 이 대멸종은 흔히들 알고 있는 사례입니다.

그러나 이 시기 전에 있었던 페름기 대멸종이 있었고 이 시기에는 생물의 96%가 멸종을 했다고 합니다.

현재까지 살고 있는 생물들이 멸종하는 가장 큰 이유는 인간의 활동이라고 하며 인간이 만들어낸 지구 온난화는 멸종의 속도를 점점 가속화 하고 있다고 합니다.

멸종이란 그 생물종의 모든 생명체가 죽게 되는것을 의미한다고 합니다.

멸종 또한 생물의 종분화와 함께 일반적인 현상이라고 합니다.

이미 과거에 지구상에 존재했었던 수 많은 동물과 식물들은 멸종한게 많다고 합니다.

멸종은 종류 상관없이 어떠한 생물체에게도 일어 날 수 있는 현상이기 때문에 인류가 멸종해도 이상하지는 않다고 합니다.

생물이 어떻게 멸종하는지 예를 들자면 이 그림과 같이 목이 긴 기린은 먹이활동을 할 수 있지만 목이 짧은 기린은 먹이 활동을 원할하게 할 수 없기 때문에 전부 멸종하고 목이 긴 기린만 살아남은것을 확인 할 수 있다고 합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